달 하나

2008/09/05 00:20
퇴근길 눈길을 사로잡은 초승달 하나,

가느다랗고 양끝이 삐죽함에도,
그 은은하고 따스한 빛깔이 마치 보름달마냥 포근한 느낌이 드는 것이다,

사용자 삽입 이미지

초승달, 음력 8월 5일



















카메라가 좀 좋았다면......orz
이올린에 북마크하기
TAG ,

Trackback

Trackback Address :: http://jtj.pe.kr/trackback/101

blank